새소식

액토즈, 프로게임단 창단…2018년 e스포츠 사업 '시동'

2018.03.08

 

-팀 창단으로 2018년 e스포츠 사업 시작

-선수들에게 최고의 환경 제공 약속

-세계 최고 게임단 육성 위해 자사 e스포츠 운영 노하우 집중

 

액토즈소프트(대표 구오하이빈)는 28일 프로게임단 운영 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프로게임단 운영은 e스포츠 사업 수익 다각화의 일환으로, 액토즈소프트는 올해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을 선보일 계획이다.

 

액토즈소프트는 e스포츠 전문 자회사인 아이덴티티엔터테인먼트를 통해 향후 선수들이 최고의 경기력을 보유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다. 선수들에게 연습실, 숙소, 장비 및 미디어 트레이닝 등 최고의 환경을 제공하고, 세계 최고 팀으로 육성키 위해 자사 e스포츠 사업 역량을 집중한다.

 

액토즈소프트는 3월 중으로 프로게임단 이름을 비롯해 로고, 선수 명단, 세부 운영 계획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e스포츠와 엔터테인먼트를 결합한 'e스포테인먼트'를 추구하는 액토즈소프트는 이번 프로게임단 창단을 시작으로 올해 e스포츠 팬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즐거움을 선사할 계획이다.

 

액토즈소프트 구오하이빈 대표는 "액토조소프트는 e스포츠를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삼아 사업을 적극 추진 중이며, 올해는 세계 최고의 e스포츠 구단을 만들기 위한 첫 걸음을 내딛는다"며 "적극적인 지원과 노력으로 전세계 e스포츠 시장을 뒤흔들 팀을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지난해 7월 글로벌 e스포츠 브랜드 'WEGL(World Esports Games & Leagues)' 발표와 함께 본격적으로 e스포츠 사업을 시작한 액토즈소프트는 지스타 2017에서 파이널 무대를 성공적으로 치러내며 주목을 받았다.